내가 이승환을 알게된건 중학교 2학년,


친구가 신승훈 시디를 사야 했는데, 잘못사서 이승환 시디를 샀더라구.


그래서 한번 들어봤는데, 하필 그때 노래가 "천일동안"


완전 빠져버렸지... 사춘기 감수성을 한껏 자극했고 어린놈이 사랑의 깊은 감정을 알게 되었지...


고등학교때 촌에서 자라 직접 콘서트는 못가봤지만, 라이브 실황 시디를 통해서 전율을 느꼈고, 대학교때 고대하던 콘서트를 처음가게 되었지.


우아~!! 정말 멋지다!!


지금 약간은 늙고 노련해졌지만, 그래도 좋다. 내 청춘을 한껏 울렸던 그...


지금의 활발한 활동 너무 너무 좋다.


쓰다보니 뭔소리?;;

Posted by SJ 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