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시 갱년기장애라고 들어보셨나요?

아마도 여성분들은 다들 알고 있을것이며,
중년여성의 경우는 내가 혹시 갱년기장애인지 의심하시는 분들도 있을겁니다.

갱년기장애는 40대 후반에서 50대 초반의 여성에게 일어나는 증상을 말합니다.
 



일반적으로 갱년기가 되면 난소의 기능이 쇠퇴하여
여성 생리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월경이 폐지되고
신체적, 생리적, 정신적으로 여성의 몸에 변화가 일어나면서,
여러 가지 증상이 나타는데 이것을 통칭 갱년기 장애라고 합니다.

다시 말하면, 갱년기는 중년 여성이라면 누구나에게 찾아오는 결코 피할 수 없는 시기입니다.

반면, 갱년기장애의 경우는 누구에게나 똑같은 정도로
똑같은 증세로 나타나는 것은 아닙니다.
 



갱년기장애의 경우 피할 수 없는 어쩔 수 없는 질환으로 인식하는 분들이 있는데요,
갱년기장애에 대해서 적극적인 치료로 그 증세를 줄이거나
치료한다면, 갱년기 시기를 보다 행복하고 즐겁게 보낼수 있습니다.

양방에서는 갱년기장애 치료 방법으로 보통 사용하는 방법이,
부족해진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 호로몬을 보충해주는 호르몬 요법입니다.

그런데, 최근에 이런 호르몬을 사용할 경우 유방암의 위험이 높고,
다리의 경련, 구토, 두통, 부종, 발진 등이 나타날 수 있다는 연구 보고서가 있습니다.
 



그리고 혈액관련질환이나, 간질환을 앓은 사람,
40대 이후 자궁질환을 앓은 사람은 이 같은 호르몬 요법이 부적합합니다.

이 같은 양방치료의 부작용을 막고, 호르몬 요법이 부적합한 사람들 사이에
최근 체질개선을 통한 갱년기장애 치료 방법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원리는 이렇습니다.

모든 병은 체질적 소인이 중요한 인자가 된다는 전제로,
갱년기 증상을 호소하더라도 각자 증세와 체질에 맞는 치료법을 선택하여
갱년기 장애를 치료할수 있다는 겁니다.
 



이 사상의학을 기반으로 하는 체질개선 치료는
개개인의 체질에 따라 근본적인 원인을 치료하는 것이고,
개인별 체질에 맞게 처방한 한약을 2∼3개월 정도 꾸준히 복용하면
갱년기 장애 치료가 가능하다고 여러 언론이나 홍보물에서 확인할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성과는 매우 이상적이기 때문에,
모든사람에게 이렇게 적용할수는 없을듯 합니다.

다만 여기서 갱년기장애 치료를 위한 아이디어는,
몸의 상태를 항상 활동적이고 건강하게 관리하는게 중요하다는 것입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고, 감기조심하세요~
 


Posted by SJ 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